Sitemap - 순천향대학교 병원 사이트맵

사이트맵 닫기

병원소개

  • 병원개요
  • 연혁
  • 비전·미션·핵심가치
  • 병원장 인사말
  • 유니크 순천향
  • 사회공헌
  • 공지/뉴스
  • 공식SNS
  • 인재채용
  • SCH네트워크
  • quickmenu
  • 증명서발급안내
  • 주차안내
  • 찾아오시는길
  • 주요전화번호
  • 인재채용

병원소개 > 공지/뉴스 > 병원뉴스

공지/뉴스

병원뉴스

병원뉴스 내용보기
제목 천안·서울·구미·부천 형제병원 간 환자진료정보 공유 조회수 830
등록일 2018-05-07


“진료기록 사본 필요 없이 몸만 가면 된다”

우리병원이 7일부터 서울, 구미, 부천병원 등 순천향대학교 부속병원 간 환자진료정보 공유서비스를 시작한다.

환자진료정보 공유서비스는 말 그대로 천안·서울·구미·부천 등 순천향대학교 부속 4개 병원 간 환자진료기록을 공유함으로써 어디서든 열람이 가능해졌다는 것이다.

서비스 시작에 따라 이제 천안병원 환자가 서울, 구미, 부천병원으로 이동해 진료할 경우 환자진료정보 사본지참 없이 몸만 가면 된다. 사본 발급을 위한 별도의 절차를 밟아야 하는 불편과 추가 검사의 부담도 덜게 됐다.

공유하는 진료정보는 기간과 종류에 제약이 없기 때문에 과거 병력을 포함한 모든 진료기록을 조회할 수 있다. 또한 현재 사용 중인 전자의무기록(EMR)과 동일한 방식으로 조회하기 때문에 현지에서 빠르고 편리한 진료 진행이 가능하다.

환자는 서비스 제공을 위해 ‘부속병원 정보공유 동의서’에 한번만 서명하면 되며, 환자가 동의하면 통합 고유번호가 생성되고, 부속 4개 병원 어디서든 진료정보를 열람할 수 있게 된다. 진료정보 공유에 대한 동의는 언제든 철회할 수 있다. 철회 즉시 정보 공유는 중지된다.

이문수 병원장은 “연간 1만여명의 병원간 진료교류가 있다”면서 “환자분들이 보다 편리하게 진료를 받을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다음글 순천향을 빛낸 이달의 논문 (4월)
이전글 소아청소년과병동, 어린이날 기념 이벤트 열어
목록

한강진역 / 이미지 클릭하시면 닫힙니다.

의료/제약 부분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