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search form

추천검색어

병원개요

“ 서울 중심의 최고 의료기관 ”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순천향대학교서울병원

순천향대학교서울병원 정면사진

인간사랑 생명존중을 실천하는 ‘서울중심의 최고 의료기관’
순천향대학교서울병원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은1974년 성실, 봉사, 연구의 원훈 아래 하늘의 뜻을 받들어 인술을 펼쳐가는 고향마을을 만들어 가겠다는 인간사랑, 생명존중의 순천향(順天鄕) 정신으로 鄕雪 徐錫助 博士께서개원했다. 우리나라 의료법인1호이다.

설립자인 故 향설 서석조 박사(1921-1999)는 우리나라 신경과학 발전의 기틀을 마련한 주인공이며 한국을 대표하는 의료인의 한 분 이다. 1946년 일본 경도부립 의과대학 의학부를 졸업하고 1949년까지 서울대의대 내과 조교를 거쳐 미국 코넬의대에서 인턴과 내과 전공의를 마친 후 뉴욕 시립 벨부병원에서 신경내과를 전공했다. 이후 연세대의대, 가톨릭의대, 고려병원, 백병원을 거쳐 1974년 용산구 한남동에 순천향종합병원을 설립했다.

당시 국내 다른 대학병원 및 종합병원들이 놀라움을 표시할 정도로 최신식 시설과 장비를 갖춰 국내 병원의 고급화 및 현대화를 선도하였으며, 의료진 역시 대학병원 주임교수급의 명망 있는 의사를 영입하여 단숨에 국내 최고의 명성을 쌓아 갔다.

이후 순천향은 개원 4년만인 1978년 학교법인 동은학원(東隱學園)을 설립하여 의사로서는 국내 최초로 의학대학을 설립했다. 순천향의과대학은 충남 아산시 신창읍에 설립하여, 1990년 종합대학으로 승격해 오늘에 이르고 있다.

또한 1979년에는 순천향대학교 구미병원 개원에 이어1982년 순천향대학교 천안병원을 개원하였고, 2001년에는 첨단 의료시설과 장비를 갖춘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을 개원하여 현재는 순천향대학교 중앙의료원 산하4개 병원3천 병상에 이르는 국내 굴지의 최고 의료기관으로 성장했다.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은 현재 32개 진료과에 730여 병상을 운용하고 있으며, 200여명의 전문교수진을 포함하여 1,800여명의 교직원이 환자 진료와 연구, 교육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최근에는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 확대, 신포괄수가제 시범사업의 선도적 참여, 환자안전시스템 구축 등 정부정책을 적극 활용해 성장과 발전을 견인하고 있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적정 인력이 집중적으로 환자를 관리하기 때문에 직원은 물론, 환자와 보호자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2018년 8월 도입 운영 중인 신포괄수가제는 환자의 부담을 크게 줄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2018년 7월에는 소방안전관리 모범사업장에 선정된 것을 비롯해 소방훈련, 재난대응훈련, 환자안전 리더십라운딩, 환자인식시스템 도입 등을 통해 안전한 병원 문화를 정착시켜 나가고 있다.

의료기관 인증평가에서도 매회 우수한 성적으로 인증을 받고 있으며, 2018년 보건복지부 지역응급의료기관평가에서는 서울지역1위, 전국 2위를 차지해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입증했다.

2018 보건복지부 의료질 평가에서는 3년 연속 1등급을 받았다. 상급종합병원을 포함한 평가 대상 322개 기관 중 12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이와 같이 순천향대학교서울병원은 규모는 크지 않지만 선도적인 정부 정책 참여와 혁신적인 노력으로 성장과 발전을 지속하고 있으며, 환자와 직원 모두가 만족하고 함께 성장하는 ‘고 하이어(Go Higher)’ 정신으로 최고의 병원, 강한 병원으로 거듭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