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search form

추천검색어

건강정보

울퉁불퉁 '하지정맥류' 맞춤치료

울퉁불퉁 하지정맥류 환자에 맞게 치료해야...


하지정맥류는 하지혈액의 역류로 발생하는 질환이다 심부정맥에서 피하(복재)정맥으로 역류가 발생하면 피하정맥에 연결된 표피 정맥들이 울퉁불퉁 튀어나오게 되어 통증을 일으킨다.

보통 간단하게 육안상 울퉁불퉁 튀어나온 혈관이 있는 경우 하지정맥류를 의심할 수 있다. 보통의 경우 혈관 초음파 검사를 시행하여 혈액역류가 있다면 하지 정맥류로 진단 할 수 있다.

필수검사인 도플러 초음파를 시행하는데 환자마다 정맥류 형태가 달라 이를 통해 치료법이 달라지기 때문에 정확하게 진단하는 것이 중요하다.

하지정맥류 치료법은 증상이 가벼운 경우 운동, 압박스타킹, 약물 등 보존적 치료법으로 통증을 줄여주는 방법이 있다. 수술적 치료는 발거술, 레이저 및 고주파 열치료, 베나실 등이 있는데, 발거술은 역류를 보이는 복재정맥을 직접 제거하는 방법이고 가장 확실히 역류를 제거할 수 있으나 통증이 심하다는 단점이 있다.

레이저 및 고주파 열치료는 카테터를 이용하여 복재정맥을 폐쇄시키는 방법으로 발거술에 비하여 피부 절개가 적고 통증이 적어 회복이 빠른 장점이 있으나 열을 이용하기 때문에 피부나 신경의 손상이 있을 수 있는 단점이 있다.

베나실은 혈관 접착제를 이용하여 혈관을 폐쇄시키는 방법으로 통증이 적고 열에 의한 손상이 없다는 장점이 있어 최근에 많이 선호되는 치료법이다. 하지만 베나실은 가장 최근에 도입된 방법으로 장기 결과 확인이 필요하며 다수의 환자에서 혈관 접착제에 의한 피부 알러지를 보이고 있다는 점 등을 고려해야 한다.

레이저, 고주파열치료 및 베나실 등 카테터를 사용한 수술을 시행한 경우 수술 후 통증이 적어 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그러나, 수술 후 다리 붓기가 더 심해지지 않는지 관찰해야 하고 레이저 수술 받은 환자는 일부분의 피부 감각이 둔하게 느껴질 수 있으며 감각 회복에 시간이 필요할 수 있다.

베나실을 시술 받은 환자라면 수술 후 1달 까지도 피부 알러지가 발생할 수 있다. 수술 직후에는 헬스, 농구, 축구 등 활동적이고 복압이 상승하는 운동 보다는 걷기운동, 수영, 자전거 등이 좋다. 수술 후 음주, 흡연 등은 상처 염증을 발생시킬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재발률은 보통 10년에 20%로 알려져 있으며 재발률을 낮추기 위해서는 무릎 상방의 복재(피하)정맥 뿐 아니라 하방의 피하에서 피부로 연결되는 정맥의 치료도 함께 고려해야 한다.

최근 밝혀진 미국 혈관외과학회지의 연구논문에 따르면 대부분의 혈액역류가 무릎 하방으로

이어진다는 것이 밝혀졌다. 그동안 신경 및 혈관손상 때문에 무릎 상방의 치료에 집중해왔지만 이 연구로 인해 향후 하지정맥류 치료에 변화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하루 종일 서서 일하는 직업이라면 한 시간에 한번정도는 쉬어 주고 다리 올리기, 마사지 등으로 붓기를 예방하고 압박스타킹을 활용하는 것도 좋다. 음주, 흡연은 피하고 야채, 채소, 과일등 항산화 물질을 복용하는 것은 혈관벽을 보호하는 역할을 해준다.

무증상의 하지정맥류는 압박 스타킹 등 비수술적 방법으로 악화를 예방할 수 있으나 하지정맥류로 인한 통증, 붓기, 피부 색소침착, 피부염, 혈전 등을 경험한 환자라면 수술적인 치료가 꼭 필요하다.

하지정맥류 치료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다. 하지정맥류는 환자마다 다른 형태를 띄우고 있어 한 가지 치료 방법으로 모든 환자를 치료할 수는 없다. 자신의 정맥류가 어떤 형태인지 전문가의 정확한 진단을 받고 개인에 적합한 치료 방법을 선택하여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