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search form

추천검색어

병원소식

박세윤 교수, 미국의료역학회 국제친선대사 선정

작성일 : 2021.05.04


박세윤 교수, 미국의료역학회 국제친선대사 선정


전 세계 18명의 친선대사 중 한 명으로 선정



박세윤 순천향대학교 부속 서울병원(병원장 서유성) 감염내과 교수가 미국의료역학회(SHEA: The Society of Healthcare Epidemiology of America)의 2021년도 국제친선대사(International Ambassador Program)에 선정됐다.


미국의료역학회는 의료 관련 감염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권위를 인정받는 학회다. 2009년부터 매년 10명 내외의 의료 관련 감염전문가를 국제친선대사로 선정하고 있다. 올해는 박세윤 교수를 비롯해 전 세계에 18명의 친선대사를 선정했다.


국제친선대사는 논문 실적뿐 아니라 경력, 연구 성과, 향후 활동 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특정 국가를 대표하는 감염관리 전문가에게 수여하는 것으로 세계적인 연구자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상호 교류할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이다.


박세윤 교수는 2019년 '교수의 손 위생 개선은 제자인 전공의의 수행에 영향을 준다'는 연구 논문을 발표했다. 2020년에는 감염관리 순회 점검 영역을 분석하여 장점과 한계점을 제시한 바 있다.


박세윤 교수는 국제친선대사 선정에 따라 4월12일부터 17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한 미국의료역학회 학술대회에 참여해 '손위생 수행률을 결정하기 위한 적절한 관찰횟수' 연구를 발표하고 토론을 벌였다.